BALQSSONG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스캔 출처 : @natumblaq
번역 출처 : http://joon-mir.com/xe/index.php?mid=data02&document_srl=2471

Photobucket

Photobucket

Photobucket

Photobucket

Photobucket





2011년 드디어 일본에서 데뷔를 달성한 엠블랙. 그 보컬&댄스퍼포먼스의 실력과

멤버들의 버라이어티에서의 캐릭터가 일본에서도 인기를 불러일으켜, 당당히 차트에 입성했다.

한국과 일본에서는 8월에 이미 7000명클래스의 단독 콘서트를 성공시키고 일본에서 인기를 얻는 것도

시간 문제이다. 엠블랙의 내년 일본활동이 지금부터 기다려진다.

여기서, 그런 엠블랙의 11년 3대 뉴스를 멤버 한명한명에게 물어보았다.


다시한번 피아노라는 악기의 좋은 점을 발견.


-엠블랙의 멤버 5명의 개인적인 11년 3대 뉴스를 가르쳐주세요.


승호 올해 다시한번 피아노의 굉장함, 피아노라는 악기의 좋은 점을 발견해서,

그게 굉장히 좋았어요. 그게 첫번째 뉴스였어요. 두번째는 엠블랙 첫 단독 콘서트가 있었던 것 입니다.



-한국에서의 원맨 이죠?



승호 네. 일본에서도 빨리 하고 싶어요! 세번째 뉴스는 비선배님이 군입대 현장에 간 거예요.


-아, 그렇군요. 그럼 다음은 지오군 갈까요.


지오 한국의 버라이어티 방송 불후의 명곡2에 솔로로 출연해서 불후의 명곡이나 예전 명곡을

재해석해서 노래한 것이 저에게 있어서는 첫번째 뉴스예요.


-명곡의 커버를 했었군요. 그것도 솔로로!


지오 네. 명곡을 재해석해서 노래하는 프로그램이었는데요, 거기에 출연해 굉장히 좋은 평가를

받아서 미국에서도 굉장히 응원을 받았던 것이 올해 가장 기뻤던 일이예요.


-그건 당연히 기쁘네요.


지오 두번째는 일본에서 데뷔싱글 Your Luv 가 데일리챠트 1위를 기록한 것. 세번째는 역시

한국에서의 엠블랙 첫 단독 콘서트예요.


-즐거웠나요?


지오 네. 혹시 이게 1위일지도..


-(웃음) 그럼, 다음은 준군의 3대 뉴스는?


저도 첫번째 뉴스는 첫 단독 콘서트 예요. 두번째는 1월에 한국에서 BLAQ STYLE이라는 타이틀로

첫번째 정규앨범을 발매한 것. 세번째는 하정우라고 하는 한국의 영화배우 선배님이 계시는데, 처음으로

밥을 같이 먹으러 같이 간 일이예요. 굉장히 존경하고 있는 선배님이어서 저에게는 대뉴스예요.


-감사했어요?


네.


-알겠습니다. 그럼 미르군의 3대뉴스는?


미르 역시 첫번째는 엠블랙의 단독콘서트예요. 이건 빅뉴스!


-두번째는?


미르 한국의 숙소를 이사한것!


-이사해서 미르군이 숙소에서 나갔다는 거예요?


미르 아니요. 숙소 자체를 다른 곳으로 이사했어요. 그래서 제 차를 구입했어요. 그게 3번째 뉴스예요.


-그거 재밌네요(웃음) 그럼, 차는 무슨 색으로 샀어요?


미르 초콜렛색~


-초콜랫색의 자동차라, 귀엽네요.


미르 맞아요(웃음)


-그럼 마지막으로 천둥군의 3대뉴스는?


천둥 첫번째는 소중하게 여기던 핸드폰액정이 조금 깨진거요.


-어멋, 큰일이네요.


천둥 별거 아니라는 소리를 듣고있지만, 저에게 있어서는 큰일입니다.(웃음) 조작이 굉장히 어려워져서.


-깨졌으면 쓸수없어요. 안됐네요. 두번째 뉴스는?


천둥 두번째는 새로운 가족이 생긴것! 고양이가 늘었어요.


-고양이가 늘었군요(웃음) 좋네요.


천둥 그리고 세번째가 올해부터 트레이닝 운동을 시작해서 조금 남자다운 남자가 되어봤어요.


-(웃음) 여기서 천둥군 이외는 전원 엠블랙 첫 단독 콘서트를 넣었는데 그룹으로써의

올해 첫번째 뉴스는 콘서트라고 생각하는데, 덧붙여서 말하면 천둥군만 왜 베스트3에 넣지 않았나요?


천둥 아까는 개인적인 3대뉴스였기 때문에.



엠블랙은 진정한 아티스트가 될 수 있었다.


-그렇군요(웃음) 엠블랙에게 있어서 올해 가장 중요한 뉴스는 단독콘서트였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지금 다시한번 추억해주세요~


승호 첫 단독콘서트였기 때문에 굉장히 긴장했어요. 저희의 데뷔 무대가 비선배님의 오프닝이었기 때문에

언제쯤 우리들은 이런 많은 팬분들 앞에서 무대를 설수있을까 라고 생각했는데, 그게 이뤄져서

굉장히 기뻤어요. 와주셨던 7000명의 팬 여러분들을 절대로 잊지 못해요.


지오 이번 단독 콘서트의 준비를 할 때 정말로 여러가지를 경험할 수 있어서 엠블랙은 진정한 아티스트

가 될 수 있었다고 생각해요. 라이브 무대를 만들어갈 때 서로 많은 의견을 교환하고 자신들만의

힘으로 만든 스테이지 였기 때문에 정말로 보람이 있어서 기억에 굉장히 남아요.


-좋은 답변이네요(박수) 준군은 콘서트는 어땠어요?


정말로 힘들었지만 그만큼 굉장히 재밌었어요. 엄청 지쳤지만, 모두 함께 준비해서 실현 할 수 있던

단독 콘서트였기 때문에 그게 정말로 기억에 남아요.


-네. 미르군은?


미르 준이형이 말한 것 처럼 정말로 힘들었고 굉장히 고통스러웠지만, 끝나고 보니 한번 더 하고 싶다는

생각이 제 안에 남아 좋았다고 생각해요. 몇 년간의 꿈을 이룰 수 있었다는 의미로 이번 단독 콘서트는

평생 잊지 못할 추억이 됐어요.


-그렇군요.


천둥 엠블랙 멤버가 서로 함께하는 걸로 굉장히 나눌 수 있었던 기간 이었다고 생각해요.

준비의 과정------준비하는 모든 시간 중에 서로 자신이 할 수 있는 것을 확인하거나 자기자신의

일을 되돌아 보는 좋은 기회가 되었다고 생각해요. 그거 플러스 왜 이 7000명의 팬분들은 저희를

보러 와주셨을까? 라는 것을 확실히 확인하는 기회이기도 하지 않았을까요. 모든것에 관련해

좋은 기회였다고 생각해요.


-단독 콘서느 자체도 중요하지만, 그것을 만든 과정 엠블랙을 생각하는 큰 기회이기도 했군요.


승호 네. 이 후의 일을 생각하면 굉장히 소중한 경험이었어요. 엠블랙에게 있어 역시 올해의

가장 큰 뉴스였어요. 내 년에도 엠블랙을 응원해주세요. 열심히 하겠습니다.


좀 더 엠블랙


~크리스마스 선물로 받고 싶은것은?~


사랑고백. 지금까지 여성분에게 고백받은 적이 없어서 고백받는 터프한 남자가 되고 싶어요(천둥)


천둥형과 마찬가지로 여성분에게 고백받은 적이 없어서 사랑고백을 받고 싶어요(미르)


저는 미르와 천둥과 반대로 아무도 없는 곳에서 마음껏 자유로운 시간을 보내고 싶어요(준)


제가 갖고 싶은 선물은 여러분이 저희 엠블랙의 음악을 듣고 응원해주는 일 이예요.

그러면 굉장히 기쁠 것 같아요(지오)


산타크로스 로봇(웃음) 기계가 너무 좋아서 지금 최첨단 IT의 크리스마스 

아이템을 받고 싶어요(승호)



번역:소피쭌

의역,오역 있습니다.


사진출처:natumblaq



                
                                                
                                        


  • 승수니 2011.12.10 04:28
    승호야 너도 웃어봐 까꿍!ㅜ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 승수니 2011.12.17 02:50
    역시 점프력하면 양승호!!!!!!!!!!!!!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콘서트에서다시보고싶다 승호니뮤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

DATA01

출처는 정확히 해주시고, 펌금지 된 자료는 허락을 받은 후 게시해주세요. 직찍과 직캠의 2차가공 게시물을 금지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추천 수
공지 기타 승호 관련 사이트 목록 ver. 1.9 (14. 10. 09 갱신) 37 2011.09.08 0
공지 기타 BLAQSSONG MAIN IMAGE COLLECTION 17 2012.03.28 3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2 Next ›
/ 2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