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LQSSONG
승수니2013.03.05 18:06
- 오사카에서의 무대를 봤습니다. 승호씨의 올곧은 연기가 인상적이었습니다. 뮤지컬에 도전해보니 승호씨애게 어떤 소득이 있었습니까? : 새로운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었던 기회라고 생각합니다. 엠블랙 노래의 스타일이 아니라, 뮤지칼이라고 하는 새로운 모습을 처음 여러분들에게 보여드릴 수 있었습니다. 뮤지컬은 처음이었기 때문에, 연기도 공부할 수 있었습니다.
- 오사카 무대에서 인상에 남은 에피소드는? : 마지막 공연 때 많은 출연자 선배님들이 저를 위해 기억에 남는 장면을 만들어주셨습니다. 악보와 종이에 "마지막 공연 축하해!"라고 축하의 글에 써져 있었어 감동받았습니다.
- 현우라는 남성이 살아가는 모습에 대해 공감할 수 있는 부분은? 그리고 승호씨와 닮은 부분은? : 학생운동 리더와 사랑하는 연인. 정말 어느 쪽을 선택해야할지 현우역을 하면서 내 자신이었다면 어땠을까 생각했습니다. 그래도 아직 답을 찾지 못했습니다(웃음). 제 자신과 닮은 부분은 직관적이고 강한 면을 보여주지만 사실은 마음이 여리고 어린아이 같은 점이 있다는 점일까요? 후후
- '광화문연가'는 명곡들만 모여있습니다만, 가장 좋아하는 곡과 좋아하는 씬을 가르쳐주세요. 덧붙이자면, 팬들은 현우가 "나에 대해 걱정?"이라고 묻는 씬에서 두근두근했습니다 ㅎㅎ : 실제로는 가장 볼만한 하일라이트이기도 한 정숙한 하모니 부분. '이별이야기'를 노래하는 씬이 가장 감동적이고 뭉클했습니다 ^---^
- 지오씨가 출연한 무대는 봤나요? 같은 역을 한 멤버의 연기에 대해 감상을 들려주세요 : 또 다른 현우의 모습을 보고 "아, 이란 표현도 가능하구나"라고 생각했습니다. 결론?은 지오가 연기하는 현우의 모습도 제 자신이 표현하는 현우도 같은 현우라도 다르구나 느꼈습니다.

발번역 미안해 ㅠㅠ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